아스트로 문빈, JTBC ’열여덟의 순간’ 종영 소감 전해!

박지종 | 기사입력 2019/09/11 [10:39]

아스트로 문빈, JTBC ’열여덟의 순간’ 종영 소감 전해!

박지종 | 입력 : 2019/09/11 [10:39]

▲ 사진=판타지오 제공


[뉴스브라이트=박지종] 아스트로 문빈이 오늘(11일) 오전 소속사 판타지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키이스트) 종영 소감을 전했다.

문빈은 대본을 가리키며 행복하게 웃는 사징과 함께, 정들었던 ‘열여덟의 순간’을 마치며 문빈은 “저에게 ‘열여덟의 순간’은 잊지 못할 추억과 경험이었다. 성인이 되고 하는 첫 연기, 첫 작품을 오제와 함께 할 수 있어 행복했다”며 “처음이라 낯설고 떨리는 순간도 있었지만 그런 순간마다 감독님과 작가님, 스텝분들께서 따뜻하게 챙겨주시고 가르쳐주셔서 많이 배울 수 있던 것 같다”라고 작품과 오제를 위해 힘써주신 분들께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동안 '열여덟의 순간'과 '오제' 그리고 '문빈'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 그리고 더운 여름날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게 항상 응원해준 우리 '아로하'(아스트로 팬클럽) 여러분 정말 감사하다”라고 무한한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동시에 “앞으로 더 노력해서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 수 있는 문빈이 되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