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제주, 골프와 호캉스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프라이빗 스윙 버디’ 패키지

김재석 기자 | 기사입력 2019/10/08 [11:21]

롯데호텔제주, 골프와 호캉스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프라이빗 스윙 버디’ 패키지

김재석 기자 | 입력 : 2019/10/08 [11:21]

▲ 롯데호텔제주_가을 골프 패키지 _프라이빗 스윙 버디__191008     © 김재석 기자



[뉴스브라이트=김재석 기자] 롯데호텔제주는 골퍼의 계절인 가을을 맞아 골프와 호캉스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프라이빗 스윙 버디(Private Swing Buddy)’ 패키지를 선보였다. 오는 12월 1일까지 이용할 수 있는 ‘프라이빗 스윙 버디’ 패키지는 완벽한 골프 여행을 위한 최적의 구성으로 골프 애호가들의 열띤 호응을 얻고 있다.
 
‘프라이빗 스윙 버디’ 패키지 이용 시 넉넉한 공간의 디럭스 테라스 오션 룸 1박이 제공된다. 시야가 탁 트여 색달 해변 너머 푸른 바다를 지켜볼 수 있는 객실이다. 특히 대한민국 10대 골프장에 선정된 롯데스카이힐제주CC 18홀 2인 그린피도 특전으로 포함되어, 단풍으로 곱게 물든 한라산과 제주 바다가 한눈에 펼쳐지는 롯데스카이힐제주CC에서 여유롭게 가을 골프를 즐길 수 있다. 탁월한 입지로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대회를 매년 2회 이상 개최하고 있는 최고의 대회코스를 체험해볼 절호의 기회이다.
 
또한 18홀에서 꿈의 스코어인79타를 치라는 의미로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사랑받는 칠레 와인 ‘1879 까베르네 쇼비뇽’과 미니어처 골프백 1세트도 함께 제공된다. 매력적으로 농축된 맛 속에서 피어 오르는 바닐라향이 인상적인 싱글 블렌딩 와인이다. 롯데스카이힐제주CC의 조식 이용 시 10% 할인이 가능해 식사를 챙기기에도 좋다.
 
낮에 2인 골프 플레이를 즐겼다면 밤에는 롯데호텔제주의 럭셔리 야외 온수풀 ‘해온’에서 문라이트 스위팅(moonlight swimming)을 즐길 수 있다. 도내 최대 규모 야외 온수풀 해온은 연중 29~32℃로 수온이 유지되며, 성인풀과 키즈풀, 어린이 전용 워터 슬라이드 및 프라이빗 카바나 등 다채로운 부대시설을 갖춰 계절과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물놀이가 가능하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