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국토부 스마트도시 통합플랫폼 구축 공모사업 선정

총사업비 12억원, 국비 6억원+시비 6억원 투입 사업 추진

김두영 | 기사입력 2020/02/14 [10:36]

인천시, 국토부 스마트도시 통합플랫폼 구축 공모사업 선정

총사업비 12억원, 국비 6억원+시비 6억원 투입 사업 추진

김두영 | 입력 : 2020/02/14 [10:36]
[뉴스브라이트=김두영] 인천시는 국토교통부가 공모한 ‘2020년 스마트도시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에 최종선정 되어 국비 6억을 지원받는다. 이에 따라 시는 시비 6억원을 추가하여 총12억원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시스템운영 흐름도

 

이번 사업은 군·구의 CCTV관제센터와 중앙기관, 경찰, 소방을 연계하는 광역데이터 허브를 구축하고, 긴급 상황발생시 시 전역에 설치된 13,700여대의 CCTV영상을 통합플랫폼을 통해 재난상황실, 112상황실, 119종합상황실, 법무부 위치추적관제센터 등과 공유하여 긴급 상황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된다.

 

또한, 지역특화서비스로 인천항만공사와 연계하여 연안여객 운항정보를 버스정류소에 표출하고, 시민의 안전한 귀가를 위한 안심버스정류소를 설치하여 CCTV관제센터와 연계할 계획이다.

 

유시경 스마트도시담당관은 “인천시는 송도스마트시티 사업에서 지방정부로는 유일하게 직접 통합플랫폼을 개발한 경험이 있다.”며 “이를 바탕으로 광역형 표준 통합플랫폼 모델을 새로이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