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효 식품', 면역력 강화에 도움

조필영 | 기사입력 2020/03/04 [12:46]

'발효 식품', 면역력 강화에 도움

조필영 | 입력 : 2020/03/04 [12:46]

최근 코로나19, 겨울철 독감 등 각종 질병의 유행으로 면역력 강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발효 식품’이 각광받고 있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폴락 커뮤니케이션스에 따르면 발효 식품은2018, 2019년 전 세계 영양학자들이 뽑은 수퍼푸드로 선정됐다. 김치, 매실, 요구르트, 치즈 등 다양한 발효 식품이 소비자들의 눈길을 끄는 가운데 면역력 강화에 대표적인 ‘콩’을 주원료로 하는 ‘자연 발효 간장’이 관심 받고 있다.
 
이에 국내 최초로 특허받은 ‘땅속 발효’ 기술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생명물간장’은 100% 양조간장으로 간장 특유의 감칠맛과 깊은 향을 그대로 살려 호평을 받고 있다. 사계절 알맞은 온도와 습도를 유지해 최적의 발효 조건에서 생산되는 해당 제품은 4,400여 시간 동안 클래식 음악을 틀어 미생물의 행복한 발효 환경을 유지하는 노력 등으로 간장의 풍미를 한껏 끌어올렸다.
 
생명물식품 관계자는 "아직 코로나19의 백신이 개발되지 않은 현 시점 면역력 강화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라며 "전 세계에서 인정받는 발효 식품을 섭취하셔서 온 가족의 건강을 지키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생명물식품의 ‘생명물간장’은 부산 신앙촌, 전국 신앙촌상회를 비롯해 백화점, 온라인몰에서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신앙촌은 박태선 회장이 천부교 교인들의 마을로 건립한 곳이다. 천부교는 지난 2월 11일 한국천부교 경주 천부교회 개축을 진행한 바 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