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 장기용-진세연-이수혁! 시청자들을 위한 특별 메시지 공개!

박지종 | 기사입력 2020/03/19 [10:08]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 장기용-진세연-이수혁! 시청자들을 위한 특별 메시지 공개!

박지종 | 입력 : 2020/03/19 [10:08]

▲ 사진=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 제공


[뉴스브라이트=박지종]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드라마 '본 어게인'이 기다리는 시청자들을 위해 직접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 새 배우가 1980년대와 현세, 두 시대 속에서 각각 어떤 연기 변신을 보여줄지 기대 되는 가운데 4월 20일(월) 첫 방송까지 한 달여 남짓을 남겨두고 특별한 메시지를 전해왔다.

먼저 장기용은 “현장 분위기가 파이팅이 넘친다. 감독님과 작가님 모두 열정으로 이끌어주시고 함께 하는 배우분들도 마찬가지다”라며 자신 역시 열의를 다졌다. 이어 “특히 80년대 장면들은 제작진 분들이 더 디테일하게 신경을 많이 써주시고 있다”고 밝혀 ‘본 어게인’만의 색깔과 어우러질 아날로그 감성을 예고한다.

진세연은 “장기용 배우는 보자마자 극 중 지철의 분위기가 나서 놀라웠다. 하은을 바라보는 그 순수한 눈이 굉장히 마음속에 남았던 것 같다. 이수혁 선배님은 처음 본 순간부터 저를 많이 배려해주시고 챙겨주셔서 감사했다”며 연기 호흡에 대해 밝혀 훈훈함을 더했다.

이수혁 또한 “정말 편안한 분위기에서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극 중 80년대의 느낌을 살리기 위해 지방 촬영을 몇 번 가기도 했었는데 그러다보니 배우들끼리 얘기도 많이 나누고 더 금방 가까워졌다”며 현장 분위기와 함께 비하인드 스토리를 먈했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은 오는 4월 20일 월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