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세정X신정윤,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남녀 주인공 캐스팅!

박지종 | 기사입력 2020/03/24 [16:41]

강세정X신정윤,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남녀 주인공 캐스팅!

박지종 | 입력 : 2020/03/24 [16:41]

▲ 사진=빅보스엔터테인먼트, 에이스팩토리 제공


[뉴스브라이트=박지종]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가막힌 유산'에 배우 강세정과 신정윤이 남녀 주인공으로 캐스팅 됐다.

‘기막힌 유산’은 서른셋의 무일푼 처녀가장 공계옥이 팔순의 백억대 자산가와 위장결혼을 하게 되면서 하루아침에 꽃미남 아들 넷의 새어머니가 되는 엉뚱발랄 유쾌발칙한 가족극.

그동안 여러 드라마를 통해 다채로운 캐릭터를 선보여 온 매력 부자 강세정은 극중 마장동을 종횡무진하는 정육 배달원이자 초보 정형사인 공계옥 역을 맡는다. 

계옥은 정육 업계에서 일하며 무늬뿐인 가족들을 먹여 살리느라 청춘을 다 바쳐 서른 셋까지 연애도 한 번 제대로 못해 본 처녀 가장이다. 그런 계옥이 갑자기 팔순 노인과 위장결혼을 하게 된 기막힌 사연이 무엇일지 벌써부터 예측불가한 극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같이 살래요’에서 훈훈한 비주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신정윤은 자산가의 꽃미남 네 아들 중 셋째인 부설악 역을 맡는다.

부영배의 아들인 부설악은 명문대 졸업 후 대기업에서 엘리트 코스를 밟고 있는 완벽한 훈남이자 열여섯 살 딸이 있는 싱글대디다. 가족들과 최대한 엮이기 싫어하는 차가운 개인주의자인 설악 앞에 갑자기 서른셋 젊다 못해 쇼킹한 나이 차이의 새어머니 계옥이 등장하면서 극은 겉잡을 수 없는 혼란으로 치닫게 될 예정이다. 

한편, KBS 1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은 ‘꽃길만 걸어요' 후속으로 오는 4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