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사춘기 탈퇴와 불화설 '사실일까?'

오원상 | 기사입력 2020/05/18 [08:58]

볼빨간사춘기 탈퇴와 불화설 '사실일까?'

오원상 | 입력 : 2020/05/18 [08:58]

▲     © mbc


[뉴스브라이트=오원상]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전 멤버 우지윤의 탈퇴로 불거진 불화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이세돌, 오마이걸 효정, 이국주, 볼빨간 사춘기 안지영이 출연했다. 뉴이스트 민현이 스페셜MC로 함께했다.


이날 안지영은 볼빨간사춘기 불화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안지영은 "탈퇴 전에도 함께 많이 상의를 했다"며 "데뷔 후 4년을 함께 했고 고등학교 때부터 10년째 친구다. 당연히 속상하다"고 우지윤의 탈퇴에 대해 언급했다.

 

안지영은 우지윤의 탈퇴 이유에 대해 “예전부터 우지윤에 대해서 이야기를 했다”며 “데뷔 4년간 함께하고, 고등학교 때부터 10년 동안 함께 해왔다. (우지윤이) 4년간 열심히 달려와서 쉬고 싶다는 이야기를 많이 했다”고 밝혔다. 이어 “새로운 도전을 좋아하는 친구라서 응원하고 있다. 언젠가 음악을 같이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우리가 좋은 선택 때문에 헤어지는 것”이라고 일축했다.


MC 김구라가 "(우지윤이) 내 음악 하겠다고 나간 거 아니냐"고 물었고, 안지영은 "아니다. 그보단 쉬고 싶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안지영은 "새로운 도전을 원하는 친구다. 응원하고 있다. 친구니까 언젠가 다시 함께 음악을 할 수 있을거라 생각한다"고 우지윤을 응원했다.

 

또 안지영은 볼빨간 사춘기 불화설에 대해 해명하며 "탈퇴하는 것을 보고 '원래 그럴 줄 알았다'고 말하고 불쌍한 사람으로 만들고 불화로 몰아가는 것이 속상하더라"라고 심경을 토로했다. 이어 “우지윤이 저와 활동하면서 빛을 못보거나 사이가 좋지 않거나 대우를 못받지 않았다. 지금도 잘 지내고 있다. 다만 오해는 그만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