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인천 섬 서포터즈’ 온라인 발대식 성료

최종 선발된 21인, 숨겨진 인천 보물섬, 우리가 같이 알려요

김두영 | 기사입력 2020/07/08 [09:38]

인천관광공사, ‘인천 섬 서포터즈’ 온라인 발대식 성료

최종 선발된 21인, 숨겨진 인천 보물섬, 우리가 같이 알려요

김두영 | 입력 : 2020/07/08 [09:38]

▲  인천 섬포터즈 온라인 발대식 사진



[뉴스브라이트=김두영] 인천관광공사가 인천 섬의 매력을 발굴하고 홍보하는 ‘인천 섬포터즈 1기’에 최종 선발된 21인과 온라인 발대식을 진행하고 본격 활동에 나섰다.
 
인천 섬포터즈는 ‘인천 섬’과 ‘서포터즈’의 합성어로, 금번 선발에는 총 218명이 지원하였으며, 수도권 지역 거주자이며 인천 섬에 대한 관심도가 높고 SNS를 활발히 운영하고 있는 21명이 최종 선정되었다.
 
이번 발대식은 생활 속 거리두기에 동참하기 위해 온라인을 통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행사는 환영사 및 위촉장 수여, 콘텐츠 교육 및 질의응답 등 사업 취지와 서포터즈 역할을 이해하는 시간으로 진행되었다.
 
서포터즈들은 앞으로 4개월간 인천 옹진군 소이작도, 서구 세어도, 중구 소무의도를 방문하고, 다양한 컨셉과 콘텐츠를 통해 각 섬들을 홍보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모든 서포터즈에게는 소정의 활동비가 지급되며, 최우수 활동자에게는 시상과 포상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특히, 올해는 인천항만공사와의 협업을 통해 크루즈터미널과 올해 6월 새로 개장한 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을 둘러보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인천관광공사 도서발전지원센터 김성우 센터장은 “서포터즈분들을 오프라인에서 만나지 못해 아쉬운 마음이 크지만, 이번 온라인 발대식을 통해 서포터즈분들의 열정을 느낄 수 있었다”며 “서포터즈들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열정을 모아 각 섬이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