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

김건우 | 기사입력 2020/10/22 [10:18]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

김건우 | 입력 : 2020/10/22 [10:18]
[뉴스브라이트=김건우]

▲ 지난 9월24일 공개된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영화제 사전 소개 프로그램 <헬로, 아시프!> 촬영 현장에 참석한 영화제 관계자들이 행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은 왼쪽부터 안성기 집행위원장, 김옥빈 특별 심사위원, 신지우 특별 심사위원, 민규동 심사위원장, 지세연 프로그래머.     © 김건우



아시아나항공이 후원하는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AISFF: Asiana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가 오늘(22일) 개막한다.
 
22일(목)~25일(일)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열리는 제 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맞춰 진행된다.
 
우선 영화제 기간을 6일에서 4일로 단축했다. 개막식(22일 오후7시)과 폐막식(25일 오후 7시)은 게스트 및 관객 없이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네이버TV가 생중계한다.
 
사전 예방 조치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적용해 온라인 예매 및 현장 발매할 예정이고, 현장에서는 QR 체크인과 발열 체크 등을 진행하고 손 소독제와 여분 마스크를  비치해 방역에 만반의 준비를 다했다.
 
이번 제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124개국에서 5,110편이 출품돼, 국제경쟁부문, 국내경쟁부문, 뉴필름메이커부문의 작품들이 선정되었으며, 특별 상영을 비롯해 총 30개국 83편이 상영된다.
 
특히 이번 영화제에서는 특별프로그램으로 <센트럴파크 10주년 특별전>을 선보이는데, 독립 영화계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감독들의 이전 단편 영화들도 초청 상영한다.
 
제 18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