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TRA, 23일부터 열흘간 ‘온라인 공공조달 수출상담회’ 열어

김건우 | 기사입력 2020/11/20 [14:33]

KOTRA, 23일부터 열흘간 ‘온라인 공공조달 수출상담회’ 열어

김건우 | 입력 : 2020/11/20 [14:33]
[뉴스브라이트=김건우]

▲ KOTRA(사장 권평오)가 산업통상자원부, 조달청, 외교부와 협업해 ‘2020 온라인 공공조달 수출상담회’를 23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다. 사진(포스터)     © 김건우



KOTRA(사장 권평오)가 산업통상자원부, 조달청, 외교부와 협업해 ‘2020 온라인 공공조달 수출상담회’를 23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다. 주요 해외 발주처·조달벤더가 국내기업과 온라인 상에서 만나 상담을 진행한다.
 
올해 3회째인 이번 상담회에는 28개국 53개 해외 발주처·조달벤더와 219개 국내 기업이 참가한다. KOTRA는 코로나19로 ‘온라인 팀 코리아’를 구성해 준비했다. KOTRA의 해외 네트워크와 기관별 전문성이 결합해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수출상담회’에는 유엔조달국(UNPD), 세계보건기구(WHO), 미연방조달청(GSA), 캐나다조달청(PSPC), 에티오피아의약조달기구(EPSA) 등 국제기구, 외국 정부발주처, 조달벤더가 나선다. 코로나19로 진단키트, 마스크 등 의약·방역용품과 수처리장비, 도로안전시설물, 영상설비, 전자제품 등 품목을 중심으로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온라인 해외조달시장 설명회’에서는 국제연합(UN), 미국, 캐나다, 케냐, 에티오피아 폴란드, 베트남 조달시장을 중점적으로 다룬다. 각 기관 담당자가 온라인 발표연사로 나서 입찰개요, 프로세스, 등록절차, 유의사항, 진출사례 등 내용을 전달한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해외조달시장은 9.5조 달러에 달하는 미개척 분야다”며 “온라인 팀 코리아 체제로 우리 기업의 진출기반을 꾸준히 다져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