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수퍼마켓 유통사 최초 ‘18년산 첫 횟감용 굴 판매 시작해

첫 출하 기념, 13일까지 100g당 1,580원에 구입 가능

조필영 | 기사입력 2018/10/11 [17:16]

GS수퍼마켓 유통사 최초 ‘18년산 첫 횟감용 굴 판매 시작해

첫 출하 기념, 13일까지 100g당 1,580원에 구입 가능

조필영 | 입력 : 2018/10/11 [17:16]

▲ 사진 = “횟감용 생굴 드셔보세요” 10일 서울 동작구 GS수퍼마켓 사당태평점에서 모델들이 새로 판매하는 횟감용 생굴을 선보이고 있다. GS수퍼마켓은 13일까지 전국 모든 GS수퍼마켓에서 횟감용 생굴(100g)을 1,580원에 판매한다  


차가운 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계절에 즐길 수 있는 향긋한 햇 굴이 출하한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수퍼마켓은 이달 12일부터 유통사 최초 2018년 횟감용 생굴 판매를 시작한다. 빠른 출하는 추석 전부터 이어온 사전 준비 작업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자체 환경위생센터을 통해 가능했다.

 

생굴은 찬 바람이 부는 10월~3월까지가 가장 제철이며, 겨울이 되면 살이 더욱 오르고 단맛이 깊어져 우리의 입맛을 한층 더 돋구어 주는 겨울철 대표 미각상품이다.

 

보통 10월 중순에 통영굴수협에서 초매식을 진행 한 후에, 유통 판매를 시작하였으나, 고객들에게 신선한 상품을 빠르게 제공하고자, 사전 안정성 검사를 발빠르게 진행해 신선하고 안전한 생굴을 유통사 최초로 판매하게 된 것.

 

(초매식(初賣式) : 첫 경매에 앞서 풍년, 풍어와 무사안녕을 기원하는 행사. 출처:네이버 어학사전)

 

GS리테일은 매년 GS자체 환경위생센터를 통해 월 1회, GS지정 굴 가공농장에서 월2회, 통영 굴 조합을 통해 월 1회 등 총 월4회의 안정성 검사를 통해 위생에 민감한 생굴을 단 한번의 사고없이 판매해 왔다.

 

생굴을 크기에 따라 소굴, 중굴, 대굴로 나뉘는데, 11월에 출시 예정인 소굴은 크기가 작고 농축된 맛 때문에 베테랑 주부들의 사랑을 받아오는 상품이다. 대부분의 유통업체들이 중굴을 취급하는데 반해, 김장철 시즌에 맞춰 소굴을 집중 취급하므로써 많은 고객의 구매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굴은 검은 테가 진하고 밝은 우유빛으로 윤기가 있는 것이 가장 신선한 굴로, GS수퍼마켓은 2018년 첫 출하를 기념해 12일(금)부터 13일(토)까지 생굴(중굴)을 100g당 1,580원에 구입이 가능하다.

 

김창록 GS리테일 수산팀 MD는 “싱싱하고 맛있는 2018년산 햇굴을 고객분에게 가장 먼저 제공하기 위해 사전 준비를 철저히 했다”며 “고객들이 안심하고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점검을 진행하고 제철에 맞는 수산물을 다양하게 준비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