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링 영웅' 팀킴, 김민정 감독 父女 폭로…"선수들 출전막고 상금 미지급"

미디어콘텐츠팀 | 기사입력 2018/11/08 [23:40]

'컬링 영웅' 팀킴, 김민정 감독 父女 폭로…"선수들 출전막고 상금 미지급"

미디어콘텐츠팀 | 입력 : 2018/11/08 [23:40]

▲ 사진 = SBS     © 미디어콘텐츠팀


컬링 영웅 '팀킴'이 김민정 감독과 장반석 감독 부부, 김 감독의 아버지인 김경두 전 대한컬링경기연맹 부회장의 부당 행위를 폭로해 파장이 커지고 있다.


팀킴 선수들은 호소문을 통해 이들의 도움을 받아 높은 자리에 올랐지만 언제부턴가 사적으로 이용당하는 상황이 됐으며, 지난 올림픽 이후 알 수 없는 이유로 훈련과 출전을 저지당했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선수들은 "최근 이유를 알 수 없는 포지션 변화, 의도적인 대회 불참, 선수들 간 분리 훈련 등 무작정 지시를 따르라고 강요한다"고 설명했다.


지난 평창패럴림픽에서 성화봉송 주자로 선정된 김은정 선수가 참여할 의사가 없다고 말했다는 것도 사실이 아니라고 전했다.


더불어 지도자들의 폭언과 욕설이 비일비재했고 2015년 이후 각종 대회에서 획득한 상금을 전혀 받지 못했다고 전해 충격을 안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