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메디칼랩, 한국형 스마트병원 및 종합검진센터 설립 관련 MOU 체결

김수빈 | 기사입력 2018/11/09 [16:30]

㈜케이메디칼랩, 한국형 스마트병원 및 종합검진센터 설립 관련 MOU 체결

김수빈 | 입력 : 2018/11/09 [16:30]


국내 최초의 해외 의료 서비스 영리 목적 법인인 ㈜케이메디칼랩(대표이사 이근영)이 카자흐스탄 악튜빈스크 주정부와 우즈베키스탄 부하라 시티메드 병원과 한국형 스마트병원 설립과 관련하여 MOU를 체결하였다.

 

현재 해외 각국으로 진출한 케이메디칼랩은 ▲한국형 건강검진센터 해외 구축 및 위탁 운영 ▲해외 환자 유치(단체검진/중증 환자) ▲국가 간 원격 진료 사업 등을 시행하고 있는 한국형 종합검진센터 해외 수출 전문 기업이다. 

 

해당 기업은 해외에 의료시설 설립 및 진출하는데 필요한 관련법이 대체로 까다롭다는 점을 해결하기 위해 수출 대상 국가의 정부 및 기관과의 업무 협력을 통해 한국형 스마트병원, 한국형 건강검진 센터 설립을 추진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케이메디칼랩은 지난 10월 23일, 카자흐스탄 악튜빈스크 보건국장(Aset A. Kaliev)과 악튜빈스크 내 한국형 스마트병원 설립을 확정 짓는 상호 업무 협약을 체결하였다.

 


카자흐스탄의 악튜빈스크는 북서부에 위치한 인구 약 73만 명이 거주하는 도시로, 카자흐스탄 도시 중 국가 의료특구로 지정된 곳이다. 

 

카자흐스탄 악튜빈스크 주정부가 다방면으로 의료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해외 여러 병원 중 한국 내 의료시스템 수출 법인인 케이메디칼랩을 초청하여 암센터, 종합병원, 감염관리병동, 응급의료센터, 산후조리원, 혈액검사 수탁기관 등의 건립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는 점에서 귀추가 주목된다.

 

또한 케이메디칼랩은 지난 10월 28일, 우즈베키스탄의 부하라 시티메드 병원과도 한국형 종합검진센터 설립과 관련하여 상호 업무 협약을 맺었다.

 

케이메디칼랩은 우즈베키스탄 부하라 시티메드 병원 원장과 City Med Bukhara 의료 클러스터 내 종합검진센터 2층 건물을 병원 뒤편 부지에 짓기 위해 상세 계획을 논의 중이다. 

 

관계자는 "향후 부하라 시장과 부하라 병원 간의 업무 협약이 체결된 후에는 부하라 병원장이 한국을 직접 방문하여 본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케이메디칼랩은 차병원그룹, 한국의료재단, 녹십자의료재단 등 국내 유수의 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한국형 의료시스템의 글로벌 영역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