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국유림관리소, 친환경 벌채로 지역경제와 산림생태계보전 이끈다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국유림 60ha 친환경 나무베기 착수

박정훈 기자 | 기사입력 2018/11/09 [16:50]

보은국유림관리소, 친환경 벌채로 지역경제와 산림생태계보전 이끈다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국유림 60ha 친환경 나무베기 착수

박정훈 기자 | 입력 : 2018/11/09 [16:50]
[뉴스브라이트] 보은국유림관리소는 산림생태계와 경관의 보전을 고려함과 동시에 주민설명회를 통한 지역주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 친환경벌채 60ha를 추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이끈다고 발표했다.

보은관리소에서 추진하는 친환경벌채는 군상 잔존구와 수림대를 적절히 설치하여 산림영향권을 확보하여 수계보호, 토사유출, 야생동물 서식처 훼손을 최소화하기 위해 생태·환경적 특성을 계획단계부터 고려한 환경 친화적인 나무베기이다.

아울러, 친환경 벌채지에 경제수종 식재로 우량목재의 지속적 생산을 위한 지속가능한 목재생산기반 구축, 소득수종 식재하여 지역주민 소득창출, 소나무, 낙엽송, 참나무 등의 국산목재를 생산·공급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할 계획이다.

김 진 소장은 “지속가능한 목재생산으로 국민들에게 숲이 주는 혜택이 최대화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며 “산림생태·경관을 고려하는 친환경 벌채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벌채사업으로 인한 산림생태계 훼손이 최소화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